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동호인클럽
CLUB

        홈페이지공지사항[89]
        [43]
        부산오픈소식[324]
        테니스 국내소식[597]
        테니스 해외소식[2826]
        [23]
           회원보기
           가입하기
 

클럽 >> 운영자모임 >> 기자클럽 >> 테니스 국내소식

테니스 국내소식

강구건-정영원, 남녀 단, 복식 동반 2관왕 운영자

[김천국제주니어] 강구건-정영원, 남녀 단, 복식 동반 2관왕

image

강구건(안동고-Jr.70위)과 정영원(안동여고-Jr.261위)이 나란히 2012 김천국제주니어대회(G5) 남녀 단, 복식 2관왕에 올랐다.

10일 김천종합스포츠타운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남자단식 결승전에서 대회 톱시드인 강구건(안동고-Jr.70위)는 유성운(천안중앙고-Jr.669위)를 맞아 6-1, 6-3으로 완승을 거두고 단식 우승을 차지했다.

첫세트 강한 서브로 압박한 강구건이 당황한 유성운의 범실을 틈 타 6-1로 깔끔하게 챙겼고 2세트 강구건이 5-0으로 멀찌감치 달아나며 승기를 잡고 탄탄한 리턴 능력이 있는 유성운이 추격의 끊을 놓지 않고 따라 붙었으나 강구건이 6-3으로 끝맺음을 하고 승리를 거두었다.

강구건은 홍성찬(우천중)과 짝을 이룬 남자복식 결승전에서도 김영석(마포고)-권순우(마포중) 조를 6-3, 6-2로 돌려세우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강구건은 2012 김천국제주니어대회 단, 복식 2관왕을 차지했다.

대회 2관왕에 오른 강구건은 단식 우승으로 30점, 복식 우승으로 20(5점적용)점의 랭킹포인트를 챙겼다.

강구건은 현재 ITF 국제주니어랭킹 70위를 기록하고 있어 랭킹 변동은 거의 없다.

대회 2관왕에 오른 강구건은 "톱시드이고 랭킹 차이가 많이 나서 부담이 큰 경기였다. 복식에서 처음 우승을 차지해 더욱 기쁘고 파트너인 성찬이에게 고맙다. US오픈 주니어대회에서 반드시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특히 김천국제주니어대회가 강구건에게는 남다른 의미를 가지고 있다.

지난해 김천국제주니어대회에서 16강에 진출해 첫 ITF국제주니어랭킹 포인트를 획득했고 1주일만에 이어 열린 순창국제주니어대회에서 우승을 일궈내며 남자선수중 국내 최연소 국제주니어대회 우승 기록을 세웠으며 1년 동안 성장을 거듭해 올해 대회에는 당당히 톱시드로 출전해 단, 복식을 모두 휩쓸었다.

image

정영원(안동여고-Jr.261위)은 여자단식 결승전에서 김다빈(구서여중-Jr.257위)을 상대로 3-6, 6-3, 6-2로 풀세트 접전 끝에 역전승을 거두고 우승을 차지했다.

첫세트는 김다빈이 날카로운 포핸드를 앞세워 범실을 남발한 정영원을 압박해 6-3으로 먼저 챙겼으나 2세트도 김다빈이 초반 브레이크에 성공하고 정영원이 0-3으로 뒤지면서 패색이 짙어졌으나 김다빈의 두 번째 서비스게임에서 김다빈의 더블폴트에 힘입어 정영원이 브레이크에 성공하고 추격의 발판을 만들어 전세를 뒤집기 시작해 내리 여섯게임을 따내는 저력을 발휘하며 6-3으로 정영원이 2세트를 챙기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3세트도 정영원이 상승세를 이어가며 6-2로 마무리하고 승리를 거두었다.

여자단식 결승전에서 싸웠던 정영원과 김다빈은 복식결승전에서는 함께 짝을 이뤄 김소현-윤지윤(경산여고) 조를 상대로 6-2, 6-3으로 승리를 거두고 복식 우승을 합작했다.

정영원은 단식 우승으로 30점, 복식 우승으로 20(5점적용)점의 랭킹포인트를 챙겨 국제주니어랭킹 190위대 진입을 바라보게 되었다.

여자 단, 복식을 모두 휩쓴 정영원은 "단, 복식 2관왕을 차지해 기쁘다. 함께 뛰어준 다빈이에게도 고맙다. 첫세트 지고 2세트 0-3으로 몰렸을 때는 아찔했다. 해보자는 마음으로 하나씩 하나씩 차근차근 따라 붙은 것이 잘 했던 것 같다. 올시즌 목표는 100안쪽으로 진입이다. 그랜드슬램 주니어대회 출전이 목표이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경산여고의 김소현-윤지윤 조는 복식 준우승을 차지하며 오랜만에 경산여고에 국제대회 트로피를 안겼고 김천국제주니어대회가 국제무대로 첫 발을 내딛는 대회인 만큼 좋은 자극과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국제무대로 가는 등용문인 김천국제주니어대회가 막을 내리고 순창에서 순창국제주니어대회가 막이 오를 예정이다.

김천=정하대 KTA 기자 kangspower@hotmail.com

대한테니스협회 미디어팀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파일 :
조회 : 374
작성 : 2012년 06월 12일 11:12:43
수정 삭제답글쓰기
이 글에 대해서 총 0 분이 메모를 남기셨습니다.
메모를 남겨주세요.

전체 자료수 : 596 건
  공지 다이나믹 부산오픈[0] 테사모 - 4980  
  596 부산출신 17세소녀 김다빈, 프로대회 생애 첫 우승[0]   Fantasy 2014-07-28 117  
  595 국가대표 선수들 해외에서 잇단 승전보[0]   Fantasy 2014-07-24 100  
  594 이덕희 홍콩 퓨처스2차대회 준우승에 머물러[0]   Fantasy 2014-07-21 111  
  593 이덕희. 퓨처스 대회 첫 우승 쾌거/역대 최연소(16세 1개월)[0]   Fantasy 2014-07-14 207  
  592 [대구퓨처스]김청의 1년 만에 퓨처스 정상 탈환[0]   황매니아 2014-06-09 424  
  591 [대구퓨처스]정현, 2주 연속 결승 진출[0]   황매니아 2014-06-08 265  
  590 [대구퓨처스]김청의, 남지성, 정현, 조민혁 준결승 진출[0]   황매니아 2014-06-08 150  
  589 국가대표 3인방 정현, 남지성, 김청의 8강 진출[0]   황매니아 2014-06-06 196  
  588 정현, 단식 정상에 오르며 대회2관왕 등극[0]   황매니아 2014-06-06 206  
  587 홍현휘, 생애 첫 챌린저 우승[0]   황매니아 2014-06-06 86  
  586 정현 복식에 이어 단식 정상 도전[0]   황매니아 2014-06-06 71  
  585 [창원챌린저]류미, 홍현휘, 장수정, 우승 향해 순항 중[0]   황매니아 2014-05-30 760  
  584 [창원퓨처스]국가대표 김청의, 정현, 남지성 8강 진출[0]   황매니아 2014-05-30 233  
  583 창원챌린저&퓨처스테니스]장수정, 정현 2회전 진출[0]   황매니아 2014-05-30 98  
  582 [창원퓨처스&챌린저] 정 현, 장수정 출전, 화려한 막이 올랐다.[0]   황매니아 2014-05-30 109  
  581 얼짱 장수정, 첫 챌린저 결승 진출[0]   황매니아 2014-05-25 345  
  580 [장호배] 정현, 김다빈 우승[0]   황매니아 2014-05-22 333  
  579 [창원챌린저&퓨처스]이달 24일부터 막올라[0]   황매니아 2014-05-22 335  
  578 장호배[0]   황매니아 2014-05-22 177  
  577 정현, 김다빈 장호배 우승 향해 질주[0]   황매니아 2014-05-21 480  


[1][2][3][4][5][6][7][8][9][10][next]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