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동호인클럽
CLUB

        홈페이지공지사항[89]
        [43]
        부산오픈소식[324]
        테니스 국내소식[650]
        테니스 해외소식[2884]
        [23]
           회원보기
           가입하기
 

클럽 >> 운영자모임 >> 기자클럽 >> 테니스 해외소식

테니스 해외소식

금발의 전쟁,미녀 스타 4인, 인디언웰스에서 '충돌' 운영자

'금발의 전쟁', 미녀 테니스 스타 4인, 인디언웰스에서 '충돌'



[엑스포츠뉴스=조영준 기자] 진정한 테니스 여제는 누구일까. 현재 여자프로테니스(WTA)는 슈퍼스타의 부재로 고민에 빠져있다. 만날 때마다 명승부를 연출하는 남자프로테니스(ATP)와는 대조적이다.

ATP는 노박 조코비치(25, 세르비아, 세계랭킹 1위), 라파엘 나달(26, 스페인, 세계랭킹 2위), 로저 페더러(31, 스위스, 세계랭킹 3위), 그리고 앤디 머레이(25, 영국, 세계랭킹 4위)등 '빅4'가 테니스의 진수를 보여주며 전 세계 팬들을 열광시키고 있다.

특히, 올해 첫 메이저대회인 호주오픈 준결승전과 결승에서 이들이 펼친 테니스의 향연은 전 세계 2억 명 이상의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하지만, 여자 단식은 빅토리아 아자렌카(23, 벨라루스, 세계랭킹 1위)의 싱거운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5일(현지시간)부터 18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웰스에서 열리는 'BNP 파리바스 인디언웰스 오픈'은 '제5의 그랜드슬램 대회'로 평가받고 있다. 4대 그랜드슬램 대회(호주오픈, 롤랑가로 프랑스오픈, 윔블던, US오픈)를 제외한 가장 큰 규모의 대회인 인디언웰스 오픈은 총상금이 900만 불이 걸려있다.

또한, 미국에서 열리는 테니스 대회 중, US오픈과 함께 2주간 펼쳐지는 유이한 대회다. 미국 테니스 팬들이 가장 기다리고 있는 시기는 이른 봄과 가을이다. 겨울이 지나고 청명한 햇살이 비치는 3월, 북미 테니스 팬들은 캘리포니아주 인디언 웰스로 몰린다. 그리고 가을이 되면 최첨단의 도시 뉴욕으로 집결한다.

실제로 지난 2010년, 34만 명에 달하는 팬들이 인디언웰스를 찾았고 지난해에도 비슷한 수치의 팬들이 이곳을 찾았다. 전 세계의 유명한 테니스 스타들은 현재 캘리포니아 인디언웰스에 모여 있다.

올해 호주오픈 여자 단식 우승자인 아자렌카는 이 대회 첫 우승에 도전한다. 지난해 말부터 여자 단식의 새로운 강자로 급부상한 아자렌카는 호주오픈 결승전에서 마리아 샤라포바(25, 러시아, 세계랭킹 2위)를 2-0으로 완파하고 세계랭킹 1위에 등극했다.

아자렌카는 지난달 20일 카타르 도하에서 막을 내린 WTA 카타르 오픈에 출전해 우승을 차지했다. 올 시즌 2승을 올렸지만 이 대회 준결승전에서 발목 부상을 당했다. 그 다음 주에 열린 두바이 듀티프리 오픈 출전을 포기한 아자렌카는 발목을 치료하면서 파리바스 오픈을 준비해왔다.



'디펜딩 챔피언'인 캐롤라인 워즈니아키(22, 덴마크, 세계랭킹 4위)도 이 대회 2년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1년 가까이 세계랭킹 1위를 유지한 워즈니아키는 호주오픈 8강에서 탈락하면서 세계 1위 자리를 내줬다.

올 시즌, 아직 첫 승을 올리지 못한 워즈니아키는 이 대회 우승과 함께 랭킹 상승도 노리고 있다.

현지 인디언웰스에서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이는 샤라포바다. 지난해 윔블던 준우승자인 샤라포바는 화려하게 부활했다. 올해 열린 호주오픈 결승전에 진출해 우승은 물론, 세계랭킹 1위에 도전했지만 아자렌카의 상승세를 막지 못했다.

이 대회를 앞둔 샤라포바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캘리포니아는 나에게 제2의 홈그라운드다. 이곳에서는 편안하게 경기를 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표명했다. 샤라포바는 지난 5일 뉴욕에서 열린 워즈니아키와의 친선경기에서 한 관중과 즉흥 댄스를 펼쳐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지난해 윔블던 우승자인 페트라 크비토바(22, 체코, 세계랭킹 3위)도 이 대회 우승후보다. 크비토바는 호주오픈 4강에서 샤라포바에 패하며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세계랭킹 1위부터 4위 선수들 중, 유일한 왼손잡이인 크비토바는 자신의 장기인 서브와 백핸드로 파리바스 오픈 우승에 도전한다.

이들 4명의 선수들은 모두 각자만의 개성과 탁월한 기량을 갖췄다. 또한, 여자 프로선수 광고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공통점이 있다. 지난해 8월, 미국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발표한 여자프로선수 수입 랭킹 순위에서 샤라포바가 1위를 차지했고 워즈니아키가 그 뒤를 이었다.

'블론드(금발)의 전쟁'으로 불리는 이들의 경쟁에서 최종 승자는 누가될까.

[사진 = 마리아 샤라포바 (C) Seattle Post Intelligenc 공식 홈페이지 캡쳐, 캐롤라인 워즈니아키, 빅토리아 아자렌카 (C) WTA 공식 홈페이지 캡쳐]

파일 :
조회 : 837
작성 : 2012년 03월 12일 20:13:18
수정 삭제답글쓰기
이 글에 대해서 총 0 분이 메모를 남기셨습니다.
메모를 남겨주세요.

전체 자료수 : 2883 건
  공지 다이나믹 부산오픈[0] 테사모 - 8130  
  2883 'ITF 2014 올해의 선수'에 조코비치·윌리엄스[0] Fantasy 2014-12-19 54  
  2882 '테니스 여제' 나브라틸로바, 라드반스카 코치 맡는다[0]   Fantasy 2014-12-10 271  
  2881 lll.jpg 사라포바, 공개데이트 포착[0]   Fantasy 2014-12-09 510  
  2880 라드반스카 4년 연속 '별중의 별' 팬 투표 1위[0]   Fantasy 2014-12-06 306  
  2879 페더러, '황제의 집' 빌라 완공[0]   Fantasy 2014-12-05 437  
  2878 머레이, 조코비치에 이어 테니스 순정남’대열 합류[0]   Fantasy 2014-11-28 568  
  2877 패더러 애거시 샘프라스 조코비치 총출동-IPTL이벤트대회[0]   Fantasy 2014-11-28 510  
  2876 ▣페더러의 스위스, 데이비스컵 테니스 첫 정상[0]   Fantasy 2014-11-24 365  
  2875 WTA 올해의 선수에 세리나 윌리엄스[0]   Fantasy 2014-11-22 127  
  2874 미녀스타 유즈니 부샤르, MIP 수상[0]   Fantasy 2014-11-19 308  
  2873 2014final-djo-fed.jpg 조코비치 우승, 페더러 기권 - 2014파이널스[0]   Fantasy 2014-11-17 416  
  2872 조코비치·페더러, 투어 파이널스 결승 맞대결[0]   Fantasy 2014-11-16 280  
  2871 ▣조코비치 2연승-월드투어 파이널스/시즌1위 마감 1승 남았다[0]   Fantasy 2014-11-13 235  
  2870 ▣페더러 2연승, 1000승 눈앞에-월드투어 파이널스[0]   Fantasy 2014-11-12 340  
  2869 ▣니시코리, 머리 제압-월드 투어 파이널스[0]   Fantasy 2014-11-10 261  
  2868 크비토바 앞세운 체코, 페드컵 우승[0]   Fantasy 2014-11-10 102  
  2867 ▣조코비치 우승, 1위 지켜, BNP마스터스/니시코리 세계5위 쾌거/
보즈니아키, 마라톤 완주[0]  
Fantasy 2014-11-04 280  
  2866 ▣페더러, 라오니치에게 침몰[0]   Fantasy 2014-11-01 366  
  2865 조코비치·페더러, 나란히 8강 진출-BNP 파리바 마스터스[0]   Fantasy 2014-10-31 150  
  2864 아빠 된 조코비치 '세계 1위는 못 내줘'[0]   Fantasy 2014-10-29 297  


[1][2][3][4][5][6][7][8][9][10][next]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