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동호인클럽
CLUB

        홈페이지공지사항[84]
        [43]
        부산오픈소식[296]
        테니스 국내소식[523]
        테니스 해외소식[2789]
        기자자료실[23]
           회원보기
           가입하기
 

클럽 >> 운영자모임 >> 기자클럽 >> 테니스 해외소식

테니스 해외소식

미국 테니스 희망이 떴다 운영자



키 2m6㎝ 현역 최장신 존 이스너(27ㆍ랭킹10위)가 미국 테니스의 새 희망으로 떠올랐다.

이스너는 19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언웰스에서 열린 올 시즌 첫 남자프로테니스(ATP) 1000시리즈 인디언웰스 마스터스대회 결승에서 로저 페더러(31·스위스)에게 0-2로 패해 준우승에 그쳤으나 향후 ATP투어 '거대 변수'로 자리 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스너는 이번 대회 준결승에서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25ㆍ세르비아)를 세트스코어 2-1(7-6 3-6 7-6)로 따돌리는 이변을 낳았다.

ESPN을 비롯한 미국 언론들은 "이스너가 2007년 데뷔 이후 처음으로 랭킹 톱10을 잡았다. 더구나 상대가 올 호주오픈 챔피언 조코비치였다"며 대대적으로 보도했다. 미국 언론들이 이스너에게 흥분한 이유는 그만한 사연이 있기 때문.
미국 남자테니스는 1970년대 후반부터 2000년대 중반까지 존 맥켄로, 지미 코너스, 피트 샘프러스, 앤드리 애거시, 앤디 로딕으로 이어지는 철옹성을 쌓았다. 하지만 미국은 로딕의 2003년 US오픈 우승 이후 메이저대회 트로피에 손도 대지 못할 정도로 몰락했다.
이후 ATP는 로저 페더러(스위스)와 라파엘 나달(스페인)의 양강체제로 굳어졌고, 조코비치와 앤디 머레이(영국)가 신흥 강호로 포효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런 와중에 이스너의 활약은 사막에서 오아시스를 발견한 것처럼 반갑다는 것이다.

이스너의 강점은 가공할 서브다. 큰 키와 0.1톤이 넘는 체중(111㎏)에서 내려꽂는 서브를 앞세워 상대의 기를 죽이는 전술로 톡톡히 재미를 보고 있다. 올 시즌 서브에이스 성공률에서 이스너는 캐나다산 '핵서브' 밀로스 라오닉(21)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이스너는 19경기에 출전해 287개의 에이스를 성공시켰다. 3위 후안 마르틴 델포트로(아르헨티나)가 24경기에서 194개를 기록한 것과 비교하면 이스너의 서브위력을 짐작할 수 있다. 조코비치를 사냥할 때도 이스너의 서브가 빛을 발했다. 이스너는 모두 20개의 에이스를 퍼부어 8개에 그친 조코비치를 압박했다.

이스너는 조코비치를 꺾은 후 "이게 바로 내가 테니스를 하는 이유다. 이런 순간을 즐긴다"고 말했다. 스타디움을 가득 메운 홈 팬들도 믿어지지 않는 이스너의 승리에 까치발로 서서 환호를 보냈다. 조코비치도 "이스너의 서브와 포핸드가 위력적이다. 톱10에 들 실력이 충분하다"며 패배를 인정했다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일 :
조회 : 805
작성 : 2012년 03월 20일 11:32:31
수정 삭제답글쓰기
이 글에 대해서 총 0 분이 메모를 남기셨습니다.
메모를 남겨주세요.

전체 자료수 : 2788 건
  공지 다이나믹 부산오픈[0] 테사모 - 6356  
  2788 프랑스오픈, 상금인상 /부산오픈과 일정 맞닿아[0] Fantasy 2014-04-17 48  
  2787 베르다스코, 최근 결승 6연패 끊고 우승[0]   Fantasy 2014-04-14 207  
  2786 ▣페트코비치, 3년만에 WT투어 우승
이바노비치 시즌 우승 신고[0]  
내추럴맨 2014-04-07 336  
  2785 44세 다테, WTA투어대회 4강 안착[0]   Fantasy 2014-04-05 245  
  2784 세계1위 서리나, 무명선수에게 충격패[0]   Fantasy 2014-04-02 416  
  2783 ▣힝기스 7년만에 우승/조코비치 소니오픈 우승[0]   Fantasy 2014-03-31 753  
  2782 바람빠진 ATP소니오픈 준결승전[0]   Fantasy 2014-03-30 370  
  2781 ▣동양인 니시코리, 페더러 눌렀다 -소니오픈4강[0]   내추럴맨 2014-03-28 617  
  2780 ▣바브링카, 돌고폴로프에 패-소니오픈 8강[0]   내추럴맨 2014-03-26 433  
  2779 머리,조코비치 8강격돌-소니오픈[0]   Fantasy 2014-03-26 288  
  2778 ▣2014소니오픈 16강 시작[0]   내추럴맨 2014-03-24 432  
  2777 ATP투어 개인통산 600승, 휴이트/소니오픈[0]   Fantasy 2014-03-21 444  
  2776 앤디 머리, 이반 렌들 코치와 결별[0]   Fantasy 2014-03-20 373  
  2775 ▣황태자 vs 황제, 2-1 황태자 우승/BNP파리바스[0]   내추럴맨 2014-03-17 719  
  2774 ▣페더러·조코비치, 인디언웰스 대회 결승 격돌[0]   Fantasy 2014-03-16 515  
  2773 '페더러 한판붙자' 돌고폴로프 준결승 진출-BNP파리바스[0]   내추럴맨 2014-03-14 491  
  2772 ▣톱시드 줄줄이 탈락-BNP파리바스[0]   내추럴맨 2014-03-13 540  
  2771 앤디 머리, 16강에서 탈락-BNP 파리바스[0]   Fantasy 2014-03-13 381  
  2770 ▣나달, 충격의 탈락[0]   내추럴맨 2014-03-11 783  
  2769 ▣'사막의 혈투' 본격전투 돌입[0]   내추럴맨 2014-03-10 513  


[1][2][3][4][5][6][7][8][9][10][next]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