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동호인클럽
CLUB

        공지사항[8]
        가입인사[8]
        자유게시판[152]
        유머[15]
        금강갤러리[95]
        테니스대회소식[12]
        월례대회&이벤트[1]
        게시판[0]
           회원보기
           가입하기
 

클럽 >> 테니스동호회 >> 금강클럽 >> 유머

유머

유언 아내사랑

◇ 유언

목사님이 환자의 임종을 맞이하러 병원에 왔다.

가족들도 모두 나가고 목사님과 환자만 남았다.

『마지막으로 하실 말씀은 없습니까?』 하고 목사가 묻자
환자는 괴로운 표정으로 힘을 다해 손을 허우적거렸다.

목사는 『말하기가 힘들다면 글로 써보세요』 하면서 종이와 연필을 주었다.

환자는 버둥거리며 몇 자 힘들게 적다가 숨을 거두었다.

목사는 종이를 가지고 병실 밖으로 나와 슬퍼하는 가족들에게
『우리의 의로운 형제는 주님 곁으로 편안히 가셨습니다.
이제 고인의 마지막 유언을 제가 읽어 드리겠습니다』 하며 종이를 펴고
큰 소리로 읽기 시작했다.

『발치워, 너 호흡기 줄 밟았어』

^^

파일 :
조회 : 334
작성 : 2007년 01월 29일 22:52:10
수정 삭제답글쓰기
이 글에 대해서 총 0 분이 메모를 남기셨습니다.
미피 헉!!!! 01-30 20:33:57

전체 자료수 : 15 건
  15 fun_1201_814061_1.jpg 뭘까용? ^^[2]   agamel 2010-01-12 242  
  14 3.jpg 베컴 근육^^[3]   agamel 2009-11-29 299  
  13 2.jpg 국기에 대한 경례[1]   agamel 2009-11-29 247  
  12 a.jpg 남자들이 젤루 받고 싶어하는 선물[2]   agamel 2009-11-25 287  
  11 컴맹 마누라,[0]   터퍼가이 2007-06-30 533  
  10 내일공칠수있기를(낮선 남자와의 잠자리)[1]   터퍼가이 2007-06-14 580  
  9 비도 오고 꿀꿀해서리 ~갱상도~[1]   터퍼가이 2007-06-14 349  
  8 ♤..행복 서비스 일곱가지..♤[2]   아내사랑 2007-02-05 318  
7 유언[1]   아내사랑 2007-01-29 334  
  6 엉뚱한 횡재[1]   아내사랑 2007-01-29 317  
  5 마흔을 기다렸다[1]   아내사랑 2007-01-28 295  
  4 삶, 그랬습니다.[1]   아내사랑 2007-01-26 275  
  3 제비와 꽃뱀[0]   아내사랑 2007-01-22 298  
  2 도넛츠[2]   아내사랑 2007-01-19 338  
  1 애인,친구,마누라의 차이점^^[2]   아내사랑 2007-01-17 819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