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테사모웹
TESAMO WEB
ㆍ인사나누기
ㆍ테사모웹 카페
ㆍ정모 벙개 방
ㆍ벙개신청
ㆍ정모신청
ㆍ큰잔치 참가신청
ㆍ정모벙개 사진방
ㆍ정모벙개 후기방
ㆍ테사모웹 큰잔치
ㆍ테사모웹 운영진
ㆍ테사모웹 운영실
 


▣ 테사모 웹회원들의 도란도란 대화방, 수다방 입니다.
▣ 홈페이지에 가입한 회원은 누구나 테사모 웹회원입니다
▣ 다른 싸이트로 직접 이동을 유도하는 링크가 걸린 글은 삭제 됩니다
만산홍엽(滿山紅葉) ㅂㄴㅅ

만산홍엽(滿山紅葉)

박 남 석 (토론토)

파란 하늘과 눈부시도록 밝은 태양이다. 나뭇잎마다에 가을 기운이 잠뿍 서렸다. 마음으로 지켜볼 수 있는 혜안을 지녔으면 하는 아쉬움이 밀물처럼 밀려든다. 신의 섭리하심과 어김없는 자연의 변화에 감사하며 지난여름의 아름다운 추억으로 오랫동안 행복해야할 일이다.

골프유머에 “60대를 치면, 스포츠산업을 윤택하게 하고, 70대를 치면 가정을 먹여 살리고, 80대를 치면 골프장을, 90대를 치면 친구들을, 100대를 휘저으면 골프공 제조회사를 먹여 살린다”는 말이 있다. 세상에 “공짜점심은 없다”는 경제학의 명제는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밀턴 프리드먼이 “한정된 자원 때문에 뭔가를 얻기 위해서는 다른 대가를 치러야한다,”는 뜻으로 인용해 유명해졌다. <세계경제 협력강화>에는 못이기는 척 합의됐지만 당사국간의 이견은 여전히 좁혀지지 않고 있는 모양이다.

천고마비(天高馬肥)의 계절에 음식을 건강하고 맛있게 잘 챙겨 먹는 일만큼 중요한 일도 없다. 언제부턴가 기호에 따라 주문한 음식 값이 아니라 한 사람 몫을 지불하면 산해진미의 식단을 맘껏 골라먹을 수 있게 됐다. 과유불급(過猶不及)을 말하면서도 마음껏 골고루 먹을 수 있는 점이 흡족하게 만드는 것 또한 사실이다. 때를 넘기어 늦게 끼니를 먹으면 맛없는 음식도 고기맛과 같고, 시장이 반찬 되는 경우를 우리들은 자주 경험하곤 한다.

번철에 기름 두르고 부침개를 부치거나 전을 지져 맛보는 재미도 심심찮다. 맛과 영양은 물론 가격도 경제적이어야 하겠지만 고열량, 고지방식단과 육식위주 편식은 혈중콜레스테롤 증가로 이어져 심혈관질환의 주요원인으로 작용을 한단다. 나이가 들어갈수록 건강에 보다 많은 관심이 기울여짐은 건강유지에 삶의 명운이 달려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기 때문이다.

2011년 10월5일 타계한 스티브 잡스가 만든 애플은 ‘인류 역사에 큰 영향을 끼친 4번째 사과’ -이브의 사과, 뉴턴의 사과, 화가 폴 세잔의 사과에 이어 애플의 로고인 ‘한입 베어 먹은 모양의 사과’- 로 불린다. 애플이 돋보인 건 인문학과 연계한 공학을 함께 연구하는 융합학문시대를 앞당긴데 있다는 주장에 동감한다. 그래픽 사용자환경을 적용하고 마우스를 도입한 ‘매킨토시컴퓨터’는 PC환경에 혁신을 불러일으킨 제품이고 도구였다. 같은 세대를 살 수 있었음을 크나큰 기쁨으로 생각하며 애도해마지않는 수많은 사람들은 “Stay hungry. Stay foolish.”의 정신을 오래오래 기억할 것이다.

뜻을 얻어 “나아가면 제갈공명 되고, 물러나면 도연명이 되라”(出則爲孔明 處則爲元亮)는 예사로운 말속에 또 다른 내용이 있음을 살펴낼 수 있겠다. 경제는 먹구름이고 정치가 혼탁할수록 오두미(五斗米)에 허리를 꺾는 분들이 많고, 서로가 헐뜯기 불 보듯 한데 속마음을 감춘 사람들은 ‘언청이 아니면 일색(一色)’이라며 침이 마른다. ‘재주는 곰이 넘고 돈은 뉘가 받았건 안 받았건’ 세상에 “꿩 먹고 알 먹고 둥지 털어 불 땐다”는 내용인즉슨 오십보백보일진저. 바람직한 협력과 견제는 여하한 경우를 막론하고 필요하다뿐이 아니다.

밥 따로, 국 따로 먹었어도 ‘대&#8228;소변 중에 어느 것이 먼저 배설 되느냐는 물음에 ‘나올 땐 급한 순서대로 나온다.’는 현답(賢答)이 고갤 끄덕이게 한다. 눈썹씨름이 한창이고 꼬르륵 주린 창자는 야단법석인데 안 그런 척하기란 여간 쉽잖다. 저마다 지닌 솜씨 중 으뜸이 말솜씨라 하지만 짬뽕국물 남기며 시답잖은 명성을 들먹거림도 얼뜬 봉변이겠다. 말(馬)이 갈 수 있는 곳이면 소도 지나갈 수 있다. 혹세무민(惑世誣民)에 가혹한 정의보단 자비가 더 큰 결실을 맺는 줄 어련히 터득해가는 우리들이다.

2011년10월19일 Toronto 한국일보


파일 :
조회 : 1257
작성 : 2011년 10월 20일 02:22:55
수정 삭제 답글쓰기
겨울소나기 어제는 서브넣다가 하늘을 봤는데 넘 맑아서 눈이 시리든데
지난가을 아름다운 추억으로 오랫동안 행복할려면
오늘도 분주히 가을 사냥으로.........
10-20 08:35:11
수창 만산홍엽이란......
가을이 무르익었다는 것이죠?...
이 가을에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10-20 13:04:48
tenipa 먹어도먹어도배고프고 아무리공부해도모르겠고.. 이거 확실히 stay hungry stay foolish가 맞는데 왜 난 잡스가 못돼지? ^^ 카나다도 한국처럼 가을하늘이 푸른가요? 좋은 글 에 항상 감사드립니다 10-20 13:12:56
사랑 카나다의 만추는 어떠한지 내 친구가 한국의 가을 만큼 좋은 곳은 없다고 이민의 한을 멜로 보내왔던데..잡스아저씨의 사과는 한입만 베어먹고도 늘 노력하고 공부하며 돈도 마이벌고 유명해지고 존경을 받던데 전 다 먹고도 맘의 보약이 되는 커녕 살만 찝미다^^ 훈장님의 고귀하신 글귀에 올 가을 몸보다 머리가 더 살찌도록 노력해보께요...^^ 10-20 20:00:04
테돌이 말이 갈 수 있는 곳이면 소도 지나 갈수 있다! 10-20 21:16:28
커플아이 뭔가를 얻기위해선 그만한 댓가가..
아름다운 자연도,건강도 운동도..
10-20 22:56:18
가을바람.. 백세에도 테니 할수 있기를... 건강하세요^^ 10-25 23:57:12

전체 자료수 : 7045 건
  공지 ★회원정보수정(로그인) 안내 ! -필독-★[0] 운영자 - 61923  
  6925 흑룡의 기운이 온누리에 가득찬 한해에.. [4]   자이안트 2012-01-03 1597  
  6924 newyear2-2.jpg 희망찬 새해 맞으시고 소원성취 하십시오! [1]   테사모 2012-01-02 1471  
  6923 임진년 새해 인사올립니다^^ [1]   사랑 2012-01-02 1431  
  6922 새해의 희망 속으로 [2]   번개돌이 2012-01-01 1424  
  6921 12월도 이제는... [4]   사랑 2011-12-28 1279  
  6920 도우미님들께 공지안내 [1]   자이안트 2011-12-21 1263  
  6919 테사모 송년모임 [5]   황매니아 2011-12-17 1484  
  6918 2011년 마무리 - 내사랑 오아시스 [11]   tenipa 2011-12-13 1531  
  6917 국가대표 선발전 얘기 입니더... [2]   테돌이 2011-12-08 1263  
  6916 가을도 저 만치 갑니다,,, [3]   사랑 2011-11-16 1308  
  6915 가을이다... [3]   번개돌이 2011-11-15 1405  
  6914 모두 가을타고 있군요. 감동 한번 타시지요... [6]   테돌이 2011-11-15 1317  
  6913 rain-hiking.wmv 비가 와도 운동할거 있슴다. [2]   테돌이 2011-11-07 1304  
  6912 11월 가을 한자락,,, [3]   사랑 2011-11-04 1197  
  6911 만추 2 [6]   겨울소나기 2011-11-02 1274  
  6910 san1027s.jpg 푸르고 푸르고 또 푸르고.... [4]   테돌이 2011-10-27 1378  
  6909 2011-10-23_13_51_32.jpg 나이아가라 폭포에도 가을이 ... [10]   으라차차 2011-10-25 1463  
  6908 10월 30일 테사모 큰잔치에서 뵙겠습니다. [9]   번개돌이 2011-10-24 1340  
  6907 만추 [9]   겨울소나기 2011-10-20 1304  
6906 20081020191311.jpg 만산홍엽(滿山紅葉) [7]   ㅂㄴㅅ 2011-10-20 1257  
  6905 2011-dong-nam.jpg 부산테니스, 전국체전 메달 3개! [4]   테돌이 2011-10-17 1357  
  6904 가을비가 내립니다^^ [7]   사랑 2011-10-14 1340  
  6903 2011큰잔치, 장소확정/상품과 경품/마감연장   운영자 2011-10-13 1136  
  6902 캐나다의 가을 ( 동영상 ) [8]   으라차차 2011-10-12 1238  
  6901 이제 막 시작한 가을 일,,, [4]   사랑 2011-10-07 1162  
  6900 부산 해운대 장산의 갈대 [8]   겨울소나기 2011-10-04 1679  
  6899 Niagara Trail [6]   으라차차 2011-10-03 1259  
  6898 국가 평판도와 인물 평판도 [4]   tenipa 2011-09-30 1285  
  6897 10월 시작.... [5]   사랑 2011-09-30 1127  
  6896 indoor.jpg 함께 희망하고 소원을 풀어 봅시다 [4]   부테협 2011-09-28 1335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next]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