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HOME  |  LOGIN  |  JOIN  |  ADD FAVORITE  |  쪽지
부산오픈 테사모 동영상 화보 동영상&자료실 동호인클럽 게시판 테사모웹
동호인클럽
CLUB

        공지사항[314]
        가입인사[62]
        자료실[66]
        자유게시판[387]
        월례대회[196]
        대회참가 관련[26]
        사진[267]
        대회안내[48]
        한줄출석인사[7]
        회비 및 경비[7]
           회원보기
           가입하기
 

클럽 >> 테니스동호회 >> 해송테니스클럽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순진한 시골 여선생님 빡세게~


순진한 시골학교 여선생님
어느 여선생님이 시골 학교로 전근을 가게 되었다.

첫 수업시간, 학생들과 교실을 쓰윽 훑어 보던 여선생님은 칠판의

구석에 조그맣게 쓰여진 글씨를 발견했다.

'자X'

수줍은 여선생님은 얼른 손가락으로 그 낙서를 지워버렸다.

그런데 다음날은 더 큰 글씨로 '자X'라고 써 있는 것이었다.

여선생님은 너무 민망해하며 또 손가락으로 그걸 지웠다.

그런데 다음날이 되자 글씨가 더 크게 써있는 것이었다.

손가락으로 지울 수준이 아니어서

손바닥으로 지우며 선생님이 수줍게 말했다.

"여러분, 장난 치지 마세요.."

하지만 다음날도 낙서가 돼 있었는데 이제는 완전히 칠판 전체를 다 덮을 만한 크기로

적혀 있는게 아닌가. 참다못한 여선생님이 말했다.

"여러분.. 너무해요!!"

그러자 반 아이들이 황당하다는 듯 소리쳤다.

"선생님, 그건 만지면 만질수록 커져요!"




파일 :
조회 : 142
작성 : 2007년 01월 12일 13:42:43
수정 삭제답글쓰기
이 글에 대해서 총 0 분이 메모를 남기셨습니다.
메모를 남겨주세요.

전체 자료수 : 386 건
  공지 더위탓인가[0] 해롱해롱 - 1094  
  206 스타배 한새벌 대회가 열린다는데...[0]   빡세게~ 2007-02-05 137  
  205 출석부&빡시게[3]   김태용 2007-01-17 173  
  204 가장 중요한 가운데 손가락의 사용법...[0]   빡세게~ 2007-01-16 397  
  203 저녁밥[0]   빡세게~ 2007-01-16 115  
  202 신혼 첫날밤 ☞ "뭐할라꼬예?"[0]   빡세게~ 2007-01-16 195  
201 순진한 시골 여선생님[0]   빡세게~ 2007-01-12 142  
  200 그녀가 벗으라고 했당!!!!! best5[0]   빡세게~ 2007-01-12 131  
  199 최불암이 오지에서 골프를 치다가[0]   빡세게~ 2007-01-12 155  
  198 Where is the post office?[0]   빡세게~ 2007-01-12 119  
  197 총무님 ....[3]   빡세게~ 2007-01-12 119  
  196 What's your name ?[0]   빡세게~ 2007-01-12 96  
  195 남편은 출장중[0]   빡세게~ 2007-01-12 229  
  194 2007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3]   후하하~ 2007-01-02 129  
  193 철이의 학교 숙제[2]   헐렝이 2006-12-24 172  
  192 해송클럽 회원 여러분께 인사드립니다.[2]   구룡촌님 2006-12-23 253  
  191 전화번호 수정 요망[1]   Jun-Shop 2006-12-14 130  
  190 경기이사 임기를 마치며[6]   해롱해롱 2006-12-05 249  
  189 영태씨 정회원 등업 되었습니다.[1]   후하하~ 2006-12-02 158  
  188 안총무님 안녕하십니까?[3]   잔메 2006-11-29 287  
  187 건강은 건강 할때 지키자!!![4]   Jun-Shop 2006-11-29 211  


[1][2][3][4][5][6][7][8][9][10][next]
글쓰기 이름 제목 내용 목록으로